장애와 인권 발바닥행동 로고. 자유로운 삶. 시설 밖으로.
활동이야기
 
| 2016-06-16 | No.
​ 시설에서 나와 지역사회에서 살고 있는 탈시설한 동지들과 11월 재미난 활동을 하려고 해요. 그래서 '같이가치' 모금활동을 통해 재정도 마련하고 탈시설에 대한 내용도 알려내고.. 같이가치 모금활동은 500명 서명이 되어야 할수 있는데 우와,,, 무려 1,223명이 모금서명에 참여해 주셨어요. 서명인원을 보고 깜작 놀랐습니다. 그리고 너무 감사했습니다. 1000명이 넘는 분들이 탈시설에 대한 내용에 함께 해주신거라 생각하니.  힘이나기도 하고 뿌듯하기도 했답니다. …
| 2016-04-25 | No.
4. 20....AP통신에서 '형제복지원 사건'을 팀사보도 했습니다. 사건의 피해당사자 인터뷰, 한국 정부의 조직적 은폐, 그리고 현재 문제를 알면서도"단 하나의 인권침해 사건에 집중하는 것은 정부에 재정적 부담을 지우며 나쁜 선례를 만들게 된다"는 행자부 공무원의 인터뷰도 다루었습니다.그는 "한국 전쟁 이후, 수 많은 사건들이 있지 않았냐며, 어떻게 그 때마다 일일이 법을 제정하냐!"고도 말합니다.  '국가의 존재 이유'를 망각한 채, 몰염치와 무책임으로 일관하는 현 박근혜 정권에 정말 분노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기사…
| 2014-06-26 | No.
  회원님들! 잘 지내셨나요? 발바닥의 아라입니다. 지난 6월 21일 토요일 2014년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 후원호프  "아라+1, 신입활동가가 필요해!"가 많은 회원님들의 참여로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한달전부터 호프당일까지 엄청 신경써주신 발바닥의 전문갑, 이상엽, 최호성, 염형국, 고은경, 안선영, 양지은, 이인영 재정위원님들! 호프날 열심히 뛰어다니며 자원…
| 2016-06-01 | No.349
       발바닥, 기억에 기록을 더하다                              (7) 발행일 : 2016.5.30(월)발행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                                                  발바닥, 기억에 기록을 더하다(7)– 2003-2005년, 시설 안에서 신음하는 사람들  &n…
| 2016-05-23 | No.348
       발바닥, 기억에 기록을 더하다                              (5)(6) 발행일 : 2016.5.20(금) 4호발행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                                                  <발바닥 회원님들께> 지난 10년간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과 ‘탈시설운동’이…
| 2016-05-18 | No.347
발바닥, 기억에 기록을 더하다. 발행일 : 2016.5.5(목) 2호발행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발바닥 회원님들께> 지난 10년간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과 ‘탈시설운동’이 전개되어 온 과정을 회원님들과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발바닥행동이 왜 만들어졌는지, 탈시설운동은 어떻게 진행되어 왔는지를 매주 1회 메일과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추후에 이 내용을 다듬어 발바닥 10년사 자료로 묶을 예정입니다. 언제든지 회원님들이 의견을 주시면, 향후 자료제작에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의견주실 곳 : fo…
| 2016-05-13 | No.346
       발바닥, 기억에 기록을 더하다(4) 발행일 : 2016.5.12(목) 3호발행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                                                  <발바닥 회원님들께> 지난 10년간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과 ‘탈시설운동’이 전개되어 온 과정을 회원님들과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발바닥행동이 왜 만들어졌는지, 탈시설운동은 어떻게 진행…
| 2016-04-29 | No.345
발바닥, 기억에 기록을 더하다. 발행일 : 2016.4.28(목) 1호발행 :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디자인자원활동 : 박준호<발바닥 회원님들께> 지난 10년간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과 ‘탈시설운동’이 전개되어 온 과정을 회원님들과 함께 나누고자 합니다. 발바닥행동이 왜 만들어졌는지, 탈시설운동은 어떻게 진행되어 왔는지를 매주 목요일 메일과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추후에 이 내용을 다듬어 발바닥 10년사 자료로 묶을 예정입니다. 언제든지 회원님들이 의견을…
| 2016-04-25 | No.344
4. 20....AP통신에서 '형제복지원 사건'을 팀사보도 했습니다. 사건의 피해당사자 인터뷰, 한국 정부의 조직적 은폐, 그리고 현재 문제를 알면서도"단 하나의 인권침해 사건에 집중하는 것은 정부에 재정적 부담을 지우며 나쁜 선례를 만들게 된다"는 행자부 공무원의 인터뷰도 다루었습니다.그는 "한국 전쟁 이후, 수 많은 사건들이 있지 않았냐며, 어떻게 그 때마다 일일이 법을 제정하냐!"고도 말합니다.  '국가의 존재 이유'를 망각한 채, 몰염치와 무책임으로 일관하는 현 박근혜 정권에 정말 분노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기사…
| 2016-04-19 | No.343
[다섯번째 발바닥에서 전하는 소식] ​ ​ 해명되지 않은 세월 ​                                                                     …
| 2016-01-19 | No.342
안녕하세요. 발바닥 문혁입니다! 2015년 7월, 활동하게 된 첫 인사 이후 처음 뵙습니다. 아마 2016년에는 ‘아라디오’가 잠시 쉬고, 신입활동가인 ‘재환과 혁’이 2016년을 책임지기로 했습니다. ‘아라디오’ 뒤를 잇는 만큼 부담스럽기도 하고, 아직 회원 분들께 보낼 편지이름이나 성격도 명확하지 않아요. 하지만 언제나 그렇듯이 예쁘게 봐주실 거라 생각합니다. 첫 인사의 부담을 멋대로 제 이야기로 풀까합니다. 다음 주 재환의 글로 2016년, 발바닥 첫 활동이야기가 전해 질 거라 믿으며 일을 뒤로 미뤄요. 많은 기대 바랍니…
| 2016-01-05 | No.341
발바닥회원님들, 안녕하세요!발바닥의 아라입니다. 정말 오랜만이에요. 그쵸? 오랜만에 인사드리려니 처음 뵙는 것 같이 어색하고 쑥스럽네요. 그간의 공백은 참 민망할 따름이고요. 2015년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는 인사도 못하고, 2016년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그간 휴가, 농성 등으로 오랜만에 사무실에 오니 ‘신년인가?’ 싶기도 하고, 여전히 문서에 2015년을 적었다 지우고 2016년을…
| 2015-12-21 | No.340
<경기장차연 활동가, 이형숙 이도건 동지가 벌금을 내지 못해 감옥에 갑니다>-2013년 용인경전철 운행 중단, 장애인 자립생활 권리 쟁취 단식 투쟁-활동가 7인 벌금, 노역 투쟁으로 저항합니다!장애인 자립생활을 위해 열심히 투쟁했지만 돌아오는 것은 벌금이었습니다. 하지만 벌금에 굴하지 않겠습니다. 벌금으로는 우리를 탄압할 수 없습니다. 장애인권을 벌금으로 탄압할 수 없습니다. 더…
| 2015-12-01 | No.339
'탈시설 권리 선언' 현장 영상 보기: https://youtu.be/T5GVN47PqDE
| 2015-11-17 | No.338
발바닥회원님들! 안녕하세요!다음주 23일 (월) 뜨거운 자리를 하나 마련했습니다. 바로 탈시설 선언 콘서트 "자유로운 삶, 시설 밖으로!" 입니다.탈시설한 사람, 탈시설을 희망하고 준비하는 사람, 탈시설을 지지하는 사람이 모두 모입니다.그리고 그 모두가 모인 자리에 우린 "탈시설"을 "선언"하는 자리를 갖습니다.류은숙님의 「인권을 외치다」를 보면 '선언'이 넘쳐나는 세상이…
| 2015-10-27 | No.337
회원님들, 발바닥의 아라입니다. 어제 비가 내리면서 날씨가 급! 추워졌지요?추워서 발을 동동 거리기보단 그동안 낮에 덥다가 이제야 가을이 온 느낌이라 반가웠어요.또 우리의 기관지를 괴롭히는 미세먼지도 씻겨 내려가는 느낌이라 좋았네요! 그리고 여전히 비가 조금씩 내리고 있는데요. 회원님들은 어떤 나날들 보내고 계신가요?   어제는 참 ‘갑작스런 날’이었습니다. 어제는 …
| 2015-10-23 | No.336
발바닥회원님들! 좋은 금요일 밤입니다. 장애와인권발바닥행동의 아라예요!회원님들과 함께 만나고 싶은 소박한 자리를 마련했어요.  바로 "탈시설 학교"입니다."학교"는 서로의 생각을 충분히 나누고, 토론하며,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공간이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해봐요.이번에 준비한 "탈시설 학교"도 그런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탈시설을 잘 모르는 사람, 탈시설 한 사람,…
| 2015-10-20 | No.335
발바닥 회원님들, 안녕하세요! 발바닥의 아라입니다.사무실 근처에 노가리 천원집이 생겼는데, 생각보다 실하더군요.회원님들, 언제 한 번 사무실에 오세요. 노가리 대접해드릴게요. 하하하!이번에도 회원님들의 가득가득한 사랑으로 발바닥 활동가들은 마음과 배가 풍족했었답니다.최성규회원님이 보내주신 빨간~사과 맛나게 한입씩 먹었습니다. 흑흑, 오자마자 다들 하나씩 가져가고 사재기까지 …
 1  2  3  4  5  6  7  8  9  10    
장애와 인권 발바닥행동 http://www.footact.org | 오시는길 | Log-in
(150-043)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 3가 395-25 한얼빌딩 3층 | 전화 : 02-794-0395 | 팩스 : 02-6008-5812 | footact@jinbo.net